Journey라는 게임의 soundtrack #1. Nascence

tubebell | 2012.09.18 14:05 | 조회 34303 | 공감 0

나이가 들어가면 입맛이 굳어지듯

음악적 취향도 획일화되는 듯 하다.

 

그 입맛이란 것도

점점 자극적인 맛과 향신료를 기피하게 되는 것처럼

이젠 시끄럽고 몸과 마음을 지치게 하는 음악은 참고 들을 수가 없다.

 

그렇게 갈수록 까다로와지니

내 마음에 들어 세관을 통과하는 음악은 거의 소수이고

사골국 우려내듯 있는 음악들을 듣고 또 들으며 되새김질하고 있다.

 

그렇게 변화 없는 나날들 중에도

간혹 마음에 드는 음악을 발견하곤 하는데

이 음악도 최근에 우연하게 발견한 것이다.

 

Play Station용 게임인 Journey라는 게임의 soundtrack인데

우선 게임의 얘기를 하자면, 주구장창 걷는 게임이란다.

대사도 없고, 자극적인 공격신이나 아슬아슬한 함정 같은 것도 없이

그냥 조용히 걷고 뛰면서 퍼즐을 풀어가는 그런 게임.

 

그 정적인 구성에도 불구하고

아름다운 분위기, 대사 없이도 감동을 주는 스토리, 그리고

지금 소개할 잔잔한 음악 덕분에 호평을 받은 게임이라고.

 

Journey soundtrack의 첫 곡, Nascence를 소개한다.

2분도 채 안 되는 짧은 곡이니 볼륨을 키우고 잠시 들어보셔도 좋을 듯.

 

 

 

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22,437개(3/1122페이지)
RHkorea : 자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2397 역시 이곳은.. [3+3] 우호 28266 2012.09.24 21:44
22396 모바일 Baby come back - player [1] 우호 31919 2012.09.19 00:27
22395 이 노래 아시나요 첨부파일 [1] 조수정 31577 2012.09.18 17:56
>> Journey라는 게임의 soundtrack #1. Nascence [1] tubebell 34304 2012.09.18 14:05
22393 요즘 어떤 음악 듣고 계시나요? [2+2] 우호 32589 2012.09.17 22:50
22392 정체성에 대해 글을 쓰는데 비가 내리네요. [4] tubebell 32262 2012.09.17 14:09
22391 먼가 이상함..... [2+6] tubebell 32807 2012.09.17 11:01
22390 아레치의 정체성, 앞으로의 방향 [3+7] 우호 32374 2012.09.16 22:02
22389 [햇님글옮김] 거의 5,6년만에 들어와보네요 [1] 관리자 31757 2012.09.16 21:36
22388 아아.. RHkorea 박물관 [5] 철천야차 32899 2012.09.16 07:59
22387 소모임 가기 우호 15560 2012.09.15 00:34
22386 RHKorea is BACK [5] 우호 31196 2012.09.14 23:58
22385 정모 동영상 RHKorea VOD [18] 우호 31396 2007.04.01 15:42
22384 manic street preachers가 펜타포트 마지막날에!!! 초코머핀 27274 2012.06.17 21:50
22383 오랜만이예요 [2] 검은고양이 14230 2012.05.12 19:44
22382 아 너무 그립군요 [1] muse 12956 2012.04.28 22:53
22381 홀로 moviehead 11825 2012.04.10 19:31
22380 이제 7월이 지나면 moviehead 11715 2012.04.02 09:43
22379 지산 조기예매 [2] moviehead 11506 2012.02.21 18:21
22378 난 전혀 몰랐는데. 내 대학친구들이 알려줌... 사진 첨부파일 [2] 아스카 11613 2012.02.16 11:30
일반 로그인
소셜 로그인
아이디/비번 기억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글
댓글 많은 글
추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