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우린 운명적

moviehead | 2012.02.04 17:06 | 조회 6043 | 공감 0
사실은 내한 소식 듣기 바로 직전에 CD 정리를 했다-
시작은 참고자료로 쓰려고 아마츄어 증폭기의 앨범을 찾는데 왠일, CD 케이스가 비어 있길래
아.. 다들 알겠지만 그 하나의 CD를 찾기 위해서는 결국 모든 앨범정리를 감행해야 하는 것이었던 것이었던 것이었던 것이다...
(다른 CD가 꽂혀 있기라도 했으면 릴레이식으로 운 좋으면 몇 장에 끝나겠지만 -_-)

여튼 그래서 하자, 싶어서 새벽 2-3시까지 정리를 하는데
열심히 사다모은 Radiohead 앨범을 간만에 쭉- 보니까 또 감회가...
배송된지도 모르고 잃어버렸다가 우여곡절끝에 찾은 In rainbows LP 버전이며...
선배에게 빌려줬다가 결국 못 받은 Ok computer 유럽반 대신 돈없어서 채워놓은 국내반 -_-

10년 전 공강 때면 머리 위 가득 밀린 빨래를 널어놓고 섬유유연제 냄새 맡으면서 기숙사 침대에 누워서 듣던 Kid A

뭐 이런 저런 생각을 하고는 바로 내한 소식이.
ㅠ_-

Radiohead의 Creep을 라디오에서 한두번 듣고 시내 길복판에서 thom의 목소리를 알아듣고 정신없이 팬이 되었던 17년 전부터
이날만 기다렸는데!
이렇게 우린 운명적인데!

올 여름 나는 바쁘다 -_-
shit!
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22,432개(4/1122페이지)
RHkorea : 자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2372 안녕하세요, 라디오헤드입니다. [3] Radiohead 6998 2012.02.04 17:46
>> 역시 우린 운명적 [1] moviehead 6044 2012.02.04 17:06
22370 몇년만에 안부인사 합니다. [3] suitbertus 6166 2012.02.02 15:17
22369 생존 확인 [5] ACDC 6325 2012.02.02 02:04
22368 라디오헤드가 내한공연을 하지 않았던이유? [4] 굴러 곰 7017 2012.02.01 17:22
22367 불나방 찾습니다. [1] 우호 6294 2012.02.01 16:58
22366 티셔츠 [5] Meditation 6337 2012.02.01 16:23
22365 안녕하세요 [4] 포르말린 5880 2012.02.01 16:08
22364 RHkorea on 페북 [4] 우호 6205 2012.02.01 16:03
22363 한정판셋트 이벤트하네요 [2] 김경수 5944 2012.02.01 15:17
22362 육아소모임이 필요한 시점ㅋㅋㅋㅋ [6] 철천야차 5239 2012.02.01 14:50
22361 라디오헤드 내한. [9] tubebell 5155 2012.02.01 00:12
22360  다들 생각하는 건 똑같군요!! ㅋㅋㅋ [6] 나나 5184 2012.02.01 00:00
22359 안녕하세요 [4] 물푸레나무 4752 2012.01.31 23:50
22358 2012 [3] Meditation 4964 2012.01.31 20:39
22357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요 ~ [15] 우호 4958 2012.01.31 19:59
22356 진짜 나쁘다 [4] 장해용 5013 2012.01.31 19:53
22355 ㄷㄷㄷ [3] 담요 4758 2012.01.31 19:26
22354 ㅠㅠ [3] Sartre 4994 2012.01.31 18:38
22353 이건 정말 [3] moviehead 5523 2012.01.31 17:49
일반 로그인
소셜 로그인
아이디/비번 기억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글
댓글 많은 글
추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