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축제로 노브레인 왔는데...

Sartre | 2010.10.07 00:04 | 조회 4745 | 공감 25
'흥. 그딴 밴드 공연 절대 안갈꺼다' 라고

며칠 전부터 도서관 창문 안으로 그들의 음악이 들릴때까지 다짐하고 있었습니다.

아니 다짐이라고 할것도 없이,

굳이 가서 '넌 내게 반했어' 같은 노래는

별로 듣고 싶지도 않았으니깐요..


노브레인을 이제 더 이상 좋아하지 않는다고 생각했고,

특정 정당에 노래를 팔았던 사건 이후로는, 오히려 싫어졌었죠.

근데 갔습니다.

이상하게도 공연하고 있는곳에 가버렸습니다.


가만히 생각해보니깐

불대갈 (이젠 이 이름으로 불러도 될지 모르겠지만)을 실제로 본 적도 없고,

뭐 그래도 예전에는 좋아하던 밴드였고,

어차피 도서관 시끄러워서 더 이상 공부하기도 힘들거 같고,

스스로에게 별별 이유를 대가며 그냥 혼자서 갔습니다.


솔직히 말해서,

잡놈 패거리나 청년 폭도 맹진가 같은 노래까지는 아니더라도

청춘 98정도는 해주지 않을까 하는 기대가 좀 있었죠.

물론 이런 노래들은 안했지만,

바다 사나이는 했습니다.

이 노래 하기 전에 불대갈이

"여러분. 여러분들은 나이 먹어도 철들지 마세요" 란 말을 하더군요.

그 말을 듣고 느껴지던

가슴이 턱턱 막히는 씁쓸함이란.........





역시나 마지막 곡이라고 소개하고 넌 내게 반했어 부른다고 하길래 그냥 왔습니다.

분명 앵콜도 부를테지만 청춘98은 안할거 같아서 그냥 왔죠.



오버에 올라간 걸로,

차차가 탈퇴한 걸로,

넌 내게 반했어 같은 노래 부르는 걸로,

골수 팬들이 까는건 별로 공감이 안갑니다.

노브레인도 그들 나름대로의 사정이 있고, 충분히 이해할 수 있습니다.

사실 오늘 공연 본 학생들의 상당수는 98년도에 10살 정도였거든요.

청춘98 해봤자 다들 '이건 뭥미?' 했겠죠.

실제로 넌 내게 반했어 할때는 모든 사람들이 행복해 했습니다.





돌아오는 길에 생각해봤는데,

어쩌면 저는 이제는 변한 노브레인에 화가 나는게 아니라,

제 추억들이 사라지는 것에 대해 화가 났는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펑크락 공연보고 이렇게 마음이 가라앉고 슬프기도 처음이네요.
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22,429개(7/1122페이지)
RHkorea : 자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2309 뮤 공연 가시는 분? [3] 새턴링즈 4582 2010.11.13 11:35
22308 우와 핸드폰으로 접속했어요 [3] Sartre 4409 2010.11.11 10:21
22307 오늘 길냥이 주웠어여ㅋㅋ 사진 [4] St.summer 4575 2010.11.01 23:41
22306 혹시 상해에 계신 분? [3] 철천야차 4431 2010.11.01 13:19
22305 방금 네이버에~ [6] choiceRa 4842 2010.10.27 23:16
22304 그냥 [2] ACDC 4598 2010.10.25 10:52
22303 류이치 사카모토 내한! 첨부파일 [2] 차차 4946 2010.10.25 00:55
22302 데들리스트 캐치 혹시 보시는 분? Sartre 5178 2010.10.19 00:24
22301 뮤 가시는 분 [2] 차차 3929 2010.10.17 22:04
22300 극장에서 만난 라디오헤드 [5] Yellow 4450 2010.10.14 04:04
22299 전자식 버튼 자전거 변속기 [1] 스캇 4827 2010.10.12 14:57
22298 그나저나 못 온 사이에 글들이 moviehead 4286 2010.10.09 21:09
22297 오래간만에 moviehead 3819 2010.10.09 21:02
22296 가슴시린 밤이네요, [1] 아이시떼루 3779 2010.10.07 22:48
22295 안녕하세요 아레치에 첨 글남기는 뉴비 입니다 [1] 악!! 3740 2010.10.07 09:30
>> 학교 축제로 노브레인 왔는데... [2] Sartre 4746 2010.10.07 00:04
22293 스티브 부세미란 배우 좋아하세요? [2] Sartre 4408 2010.09.24 01:18
22292 다들 추석 잘보내세요 [1] St.summer 3656 2010.09.22 04:34
22291 스페인 팬으로부터의 메일 [5] 우호 3865 2010.09.19 11:11
22290 오늘 트윗으로 만난 rh인 나와랏! Radiohead 3809 2010.09.17 07:29
일반 로그인
소셜 로그인
아이디/비번 기억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글
댓글 많은 글
추천글